960

[SC现场草图金正日还妍koung“电晕19紧急↑‘非中土耳其因为幸运,’朝鲜COM – 体育>体育摄影

[인천공항=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]\”소속팀에서 제발 조심하라고 당부했어요. 아, (터키로)갖고 오지 말라는 건가?\” 팬들과 함께 셀카를 …

[인천공항=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]\”소속팀에서 제발 조심하라고 당부했어요. 아, (터키로)갖고 오지 말라는 건가?\” 팬들과 함께 셀카를 찍는 김연경. 인천공항=김영록 기자 lunarfly@sportschosun.com \’배구 여제\’ 김연경(32·터키 엑자시바시)도 전세계를 강타한 \’코로나19 바이러스\’ 비상시국에서 자유롭지 못했다. 김연경은 20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터키로 출발하기 전 취재진과 만났다. 마스크로 중무장한 취재진과 달리 마스크 없이 편안한 회색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여유있는 걸음걸이가 눈에 띄었다. 김연경은 \”다들 마스크 쓰셨다. 저도 가져왔다. (인터뷰 끝나고)들어가서 할 것\”이라며 \”팀 매니저가 \’코로나 조심해서 오라\’고 당부했다\”고 덧붙였다. 김연경은 \”(코로나를)갖고 오지 말라는 거지?\”라며 웃은 뒤 \”그러고보니 공항에 사람이 진짜 없다\”며 두리번거리기도 했다. 김연경은 지난 2009년 일본 JT 마블러스에 입단하며 처음 해외 생활을 시작했다. 유럽 무대에 진출한 것은 2011년 5월이다. 페네르바흐체에서 7년간 활동한 김연경은 지난 2017~2018시즌 중국 상하이를 거쳐 지금은 엑자시바시에서 2시즌째 뛰고 있다. 이를 지적하는 취재진의 말에 김연경은 \”맞다. 터키에서 뛰고 있어서 다행이다. 중국이면 못 갔을 것 아니냐\”며 \”전 인천공항만 잘 버티면 될 거 같다\”며 밝은 미소로 답했다. 인천공항=김영록 기자 lunarfly@sportschosun.com ▲ 일본 대표 \’골프 풀세트\’ 65%할인 \’40만원\’대, 10세트 한정! ▲ “술집 성관계 3억 협박 아나운서는 OOO” 실명공개 파장 ▲ 샘 해밍턴 “가수 손진영, 내 아내와 뽀뽀했다고…” ▲ “장문복, 피곤한데 늘 성관계 요구” 전 여친 폭로도 미투인가 ▲ 이선정 “수영복 없이 밤바다 수영하는데 송승헌이 몰래…”(*)

下一篇:
上一篇:

作者: admin123

为您推荐

发表评论

返回顶部